12월 나홀로 떠난 2박 3일 겨울 제주 여행 - 금오름 -


제주 서부의 대표 오름 중 하나이며


이효리 뮤직비디오에서 이효리가 춤을 추던 배경장소로 나와


제주에서 지금 가장 핫한 오름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.



블로그를 검색해보니 차를 가지고 올라갈 수 있다고 해서 


원래는 차를 가지고 갈려고 했으니 오름 입구에 도착하니 출입금지 푯말이 있다.


출입가능 차량은 출입차량 비표를 지니고 있었고


오름 입구에 주차장이 있어서 걸어올라 가기로 결정


주차장에는 화장실도 있다~


금오름 전체를 천천히 둘러보고 내려오니 왕복 47분 걸렸다


그러니 출입허가 차량도 아니면서 차량을 가지고 올라가는 일은 없기를~




금오름 입구에는 생이못이라는 물고이는 곳이 있는데


풍족하게 고여 있는것이 아니라 안내판에 나온것처럼 새들이 먹을 정도의 물이 있다고 해서 생이못


하지만 제주 4.3사건 때 피신온 사람들에게 식수 역할을 했다고 하니 정말 고마운 물이다.


아래 사진을 보면 알겠지만 생이못의 생김새 역시 신비로움 그자체다



사진이 신비로움을 전부 담을 수 없어서 아쉽긴 하지만


직접 두눈으로 본다면 판타지 영화에 나오는 신비로운 나무 같은 느낌이랄까?


나무들이 생이못을 둘러싸고 있는 모습인데 참으로 신비롭다 신비로워~


금오름 초입인데 차량이 잘 다닐 수 있도록 콘크리트로 길을 만들어 놓아서


비가 오더라도 질퍽거리지 않게 금오름까지 오를 수 있지만


역시 제주감성을 느낄려면 콘크리트 보다는 제주의 화산흙을 밟으며 올라가는게 제일이지!




이렇게 길이 좁기 때문에 출입허가 차량도 아니면서 무리해서 가지고 올라오다


내려오는 차와 만나면 열심히 후진하는일이 발생할테니 걸어 올라갑시다~



나무에 덩쿨이 이쁘게도 감아 올라가고 있구나!


왠지 이겨울 덩쿨로 인해 나무도 따뜻한 느낌이랄까~ ㅎㅎ



저 멀리 한가로이 풀을 뜯고 있는 말들


그러고 보니 제주에 와서 말들이 신나게 전투적으로 뛰는 모습을 본적이 없네~


역시 한가롭고 여유로운 모습이 참 좋다!



금오름의 분화구 모습!


저지오름의 분화구와는 또 다른 느낌~


요래요래 보면 꼭 분화구 중앙이 태극문양 같기도 하고~




금오름은 참 여러 이름으로 불렸구나~


그리고 금오름은 일본에 의한 아픈 상처가 남아있다...



금오름에서 바라본 제주 조망


높은 건물도 없고 그래서 가슴 뻥뚫어주는 조망이 참 마음에 든다.


한편으로 아주 옛날에는 정말 척박한 땅이었겠구나 라는 생각도 들고



이효리 뮤직비디오에 나온것처럼 물이 고여있는 분화구를 만날려면


당연히 여름에 와야겠지??



제주에는 참 오름이 많다~


360여개의 오름이 있다고 하니 제주도는 오름 천국이라 불러야 할 듯!



난 혼자 왔는데 저렇게 친구들과 함께 걷는걸 보니 살짝 부럽기도 했다.


지금은 친구들이 대부분 결혼도 하고 아이도 있어서 그리고 시간 맞추기 힘들어서


친구들끼리 함께 여행하기가 쉽지가 않다.


그래서 용띠클럽 보는데 왜그리도 부럽던지~


금오름의 조망을 감상해 보자












금오름은 분화구를 내려가 볼 수 있어서 좋은것 같다


분화구를 언제 내려가 보겠는가!!


사람들이 분화구 위를 걷고 있다


사진도 찍고~ 즐거운 시간 보내는 모습을 보니 내가 다 기분이 좋아진다


혼자라도 괜찮아~ 






금오름은 패러글라이딩을 즐길 수 있는 오름~!


내가 올라갔을 때 패러글라이딩을 즐기는 사람들을 볼 수 있었는데


돈을 내고 타는것 같았다.


패러글라이딩을 타본적은 없는데 보고있으니깐 정말 신기하더라


아이와 함게 출발했는데 난 천천히 떨어지는줄 알았는데


바람이 불어주니깐 그 자리에서 계속 맴도는거 보고 왕신기!!


배워보고 싶은 욕구가 생겼지만 저건 무섭고 위험한거라...  보는것만으로 만족!



사진만 보고 있어도 정말 기분이 좋아진다


직접 타는 기분은 어떤 기분일까!!


다음에는 꼭 타봐야지!!


살을 빼야 천천히 내려올텐데... 무거우면 금방 내려온다 하던데...



아이가 자기 안무섭다고~


용감한 아니구나~!





밑에서는 부모님들이 열심히 찰칵찰칵~


알록달록한 제주~


뭔가 제주감성이 느껴진다!







나두 분화구에 들어가 보았다


뭔가 느낌 이상해~ ㅎㅎ


풀들과 이런 얇은 아이들이 듬성듬성 자라고 있다.


보기에는 그냥 풀과 나무인거 같아도 왠지 가치있는 아이들일거 같다.


물론 내 개인적인 생각 ㅋㅋ



분화구에는 돌들도 있구~



분화구 감상하고 올라가는 사람들



나도 따라 올라간다~




올라와서 바라본 금오름 분화구


다음에 또 만나자~



내려오는 길에 만난 빛내림


무슨 오름인지 모르겠으나 일광욕 제대로 즐기는듯!


금오름은 저지오름과 다른점은 


입구부터 중간까지는 저지오름 처럼 숲이 형성되어 있다가 중간 이상 되면 억새로 바뀐다는 점


그래서 저지오름 보다 사진찍기 참 좋은 곳이라는 점!


분화구가 참 이쁘고~ 내려가 볼 수 있다는 점!


금오름은 왕복 50분이면 사진찍고 천천히 돌아보기 충분!


주차장과 화장실이 오름 입구에 있어서 좋음.


제주 서부의 대표오름이자 핫한 오름인 금오름에 올라봅시다!

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 산 1-1 | 금오름
도움말 Daum 지도

티스토리 툴바